발굴조사

발굴조사 상세
유적명 장흥 풍길리 청자요지
시대 고려 조사기간 2014
소재지 장흥군 용산면 산 130번지 일원 지정사항
저작권자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 이용범위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장흥 풍길리 청자요지는 전라남도 장흥군 용산면 산 130번지 일원에 위치한다. 이 지역은 남동향의 급경사지로 마을에서는 도둑골로 불리는 곳이다.
조사결과 고려시대 초기청자 가마 1기와 관련 구상유구가 확인되었다. 가마는 산사면의 등고선과 직교하는 방향으로 조성되어 있다. 전반적인 내부조사가 이루어지지 않아 정확한 형태나 규모는 알 수 없지만 가마의 전체 잔존길이는 9m, 소성부 최대너비는 160㎝이며, 경사도는 16°로 비교적 완만한 편이다.
출토유물은 구상유구와 폐기물 퇴적층 내에서 청자와 요도구(窯道具)가 다량 출토되었다. 청자의 기종은 청자 발생기의 표식적 기형인 해무리굽 완을 비롯하여 화형접시, 접시, 주자, 병 등이 확인된다. 요도구는 갑발, 갑발받침, 갑발뚜껑 등이 출토되었다.
장흥 풍길리 청자요지는 한반도 남부지방 초기청자 가마의 구조를 밝힐 수 있는 자료이며 초기청자의 다양한 기종이 확인되고, 갑번(匣燔) 방식을 보여주는 요도구 등이 출토되어 한국에서 초기청자의 발생과정을 연구하는 귀중한 자료로 여겨진다.

1



메뉴담당자담당부서 :  담당자 :  연락처 :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의 정보와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