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표조사

지표조사 상세
유적명 부여군 고인돌 지표조사
시대 조사기간 1992년 10월 20일 ∼ 11월 6일
소재지 부여군 지정사항
저작권자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 이용범위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사지역 : 부여군 충화면, 석성면, 초촌면, 구룡면, 세도면, 규암면, 은산면일대

부여지방은 북쪽과 서쪽은 높은 산지로 전개되나 남쪽과 동쪽에는 낮은 저구릉 및 호남평야에 이어지는 평야지대로 구성되어 있으면서 그 사이로 금강이 관통하여 흐르고 있다. 이러한 자연지리적인 상황은 일찍부터 선사시대문화를 꽃피울 수 있는 유리한 요건으로 작용하였고 이로 인해 이곳에서는 이른 시기부터 선사인들의 생활터전이 시작되었으며 이들의 대부분은 청동기시대의 유적들이다. 현재까지 부여지역에서 조사된 청동기시대 유적은 거의 모든 지역에서 발견되고 있고 그 수량도 매우 풍부한 면을 보이고 있는데 대표적인 유적으로는 요령식동검과 송국리형토기라고 불리는 특징적인 무문토기 등이 발견된 송국리유적이

1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의 정보와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