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보기
제목 (국영문 동시배포) 일제강점기 철거된 부석사 조사당 벽화 가상현실로 부활
작성부서 미술문화재연구실 보도일 2022년 10월 25일
작성자 문화재청 조회수 234

디지털 복원한 가상현실(VR) 콘텐츠 온라인 공개 및 학술토론회 / 10. 27.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원(원장 김연수)은 우리나라의 유일한 고려시대 사찰 벽화인 국보 부석사 조사당(祖師堂) 벽화가 일제강점기에 벽에서 떼어지기 전 모습을 가상현실(VR) 콘텐츠로 복원해 27일 온라인으로 공개하고, 같은 날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국립고궁박물관에서 학술토론회를 개최해 조사당 벽화의 복원 성과를 공유한다.
*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컴퓨터로 만들어 놓은 가상의 세계에서 사람이 실제와 같이 체험할 수 있도록 하는 최첨단 기술

경상북도 영주에 있는 부석사 조사당은 고려시대에 지어진 건축물로, 조사당 벽화는 우리나라에서 화엄종을 처음 시작한 의상대사(義湘, 625~702)의 조각상을 모신 감실 맞은 편 벽면에 6폭에 걸쳐 제석천과 사천왕, 범천 등을 그린 불교회화이다.
일제강점기인 1916년~1919년 경 조선총독부가 조사당 건물을 해체하여 수리하던 중 벽에서 철거되었고, 이후 벽체 뒷면 일부와 표면의 균열 등이 석고로 보강된 후부터는 액자에 담긴 상태로 보관되어 왔다.
* 감실: 사당 안에 신주를 모셔 두는 장
* 제석천(帝釋天): 불교의 수호신. 부처님과 그 가르침을 수호하는 신
* 사천왕(四天王): 동서남북 사방을 지키고 불법을 지키는 수호신
* 범천(梵天): 제석천과 함께 부처님을 양옆에서 모시는 수호신

국립문화재연구원은 전문가들과 함께 도상을 분석한 후 일제강점기에 조선총독부가 제작한 모사도(模寫圖) 원본과 초분광 카메라 촬영 결과를 활용해 철거되기 전의 벽화 모습을 도면으로 복원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벽에서 분리되기 전의 벽화를 3차원 공간 속에서 입체적으로 감상할 수 있는 가상현실(VR) 콘텐츠로 제작해냈다.

부석사 조사당 벽화의 이번 디지털 복원 가상현실(VR) 콘텐츠는 오랜 세월 손상된 벽화의 도상을 상세히 고증하고, 벽에서 그림이 분리되기 전의 모습을 3차원(3D)으로 시각화한 최초의 사례로, 근대기 이후 벽화의 보존 이력을 기록한 시각자료들과 함께 전용 누리집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VR 누리집(웹사이트)에서 보기 : https://vrart.nrich.kr/buseoksa
* VR 스마트폰으로 보기 : 우측 정보무늬 촬영(큐알 코드 스캔)

10. 조사당벽화 vr qr code.jpg

또한, 오는 27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국립고궁박물관 본관 강당에서 열리는 학술토론회에서는 「부석사 조사당 벽화의 도상 연구와 디지털 복원」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만큼 ▲ 조사당 벽화의 도상 명칭과 배치(박은경, 동아대학교)를 시작으로 ▲ 범천과 제석천 그리고 사천왕 도상의 시작(임영애, 동국대학교), ▲ 신장 벽화를 통해 본 부석사 조사당 건립의 배경과 의미(심영신, 숭실대학교) 등 3개의 주제 발표가 예정되어 있다. 이어지는 2부에서도 ▲ 조사당 벽화의 근대기 기록과 디지털 복원 성과(박윤희, 국립문화재연구원) ▲ 조사당 벽화의 과학적 보존(정혜영, 국립문화재연구원) 등 2개의 주제 발표가 준비된다.
당일 행사 현장에는 벽화의 가상현실(VR) 체험 부스가 마련되어 누구나 체험해볼 수 있게 할 예정이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원은 이번 부석사 조사당 디지털 복원 가상현실(VR) 콘텐츠 공개와 학술행사를 통해 국민들이 디지털과 문화유산이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콘텐츠를 즐기고, 벽화 문화재의 보존 가치를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On October 27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NRICH; General Director: Kim Yeonsoo), an affiliate of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of Korea, will be hosting an academic symposium to present iconographic research on South Korea’s sole surviving Goryeo-era mural paintings. It will also explore the outcomes of the digital restoration of these murals housed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On this occasion, the NRICH will release online virtual reality content featuring the digital restoration of the mural paintings to the state before they were detached from the building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era.
* VR (virtual reality): a cutting-edge technology that allows users to have an immersive experience of a virtual world created by a computer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in Yeongju, Gyeongsangbuk-do Province was built during the Goryeo Dynasty. Inside the hall was a tabernacle enshrining a sculpture of Great Master Uisang (625–702). On the wall opposite the sculpture, the Four Guardian Kings, Indra, and Brahma were painted in six separate panels. However, these mural paintings were detached from the wall when Josadang Hall was dismantled for repairs between 1916 and 1919 by the Japanese Government-General of Korea. Plaster was applied to the surfaces of the mural paintings to fill in losses, and they were then framed and stored elsewhere in six separate pieces.

The NRICH analyzed the iconography of the mural paintings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with the assistance of experts from related fields as part of the preliminary art historical research for the preservation treatment of the murals. Moreover, by utilizing hyperspectral photography and replicas made by the Japanese Government-General of Korea, it produced illustrations of the mural paintings restored to their state before they were detached from the wall. Based on these efforts, the NRICH developed virtual reality content that allows the appreciation of the mural paintings in a virtual three-dimensional space looking as they did when they were originally on the walls of Josadang Hall.
The VR-based digital restoration of the mural paintings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is the first case of the iconography of mural paintings exposed to damage for a long time being thoroughly researched based on historical evidence and then presented in its original state using 3D modeling. This VR content will be uploaded to a website along with other visual materials that record the preservation history of the mural paintings after the modern era.
* Experiencing VR through the website: https://vrart.nrich.kr/buseoksa
* Experiencing VR on smartphones: scan QR code
10. 조사당벽화 vr qr code.jpg


In addition to the online release of the VR content, the NRICH will host an academic symposium on the theme of “The Iconographic Study of Mural Paintings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and Their Digital Restoration” at the auditorium in the main building of the National Palace Museum of Korea at 2 p.m. on October 27. The first section of the symposium consists of presentations on “The Names of the Deities and the Placement of Iconography in the Mural Paintings of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Park Eunkyung, Dong-a University); “The Beginnings of the Iconography of Brahma, Indra, and the Four Guardian Kings” (Lim Young-ae, Dongguk University); and “The Background and Meaning of the Establishment of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as Seen through Its Mural Paintings of Guardian Deities” (Shim Yeoung Shiin, Soongsil University). The second section of the symposium is composed of presentations on “Modern-era Records on the Mural Paintings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and the Outcomes of Their Digital Restoration” (Park Yoon Hee, NRICH) and “The Scientific Preservation of the Mural Paintings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Jeong Hyeyoung, NRICH). A VR experience booth for virtually viewing these mural paintings will be available at the symposium. Anyone who is interested can participate in the symposium free of charge.

The NRICH hopes that this academic event unveiling the digitally restored VR version of the mural paintings in Josadang Hall at Buseoksa Temple can provide the public with an opportunity to enjoy a new type of content combining cultural heritage with digitalization. It is also hoped that people will come to further recognize the value of the preservation of mural cultural properties.


2.부석사 조사당 내부 가상재현 화면.jpg

< 부석사 조사당 내부 가상재현 화면 >





공공누리 제1유형 : 출처표시, 상업적,비상업적 이용 가능, 변형 등 2차적 저작물 작성 가능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립문화재연구원 미술문화재연구실
손명희 연구관(☎042-860-9192), 박윤희 연구사(☎042-860-9196)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메뉴담당자담당부서 : 문화재청 담당자 : 문화재청 대변인실 연락처 : 042-481-4672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의 정보와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